하츠의 꿈

안철수 vs 박근혜, 구글은 대통령을 알고 있다. 구글트랜드의 분석·예측과 활용 본문

울랄라뽕,IT

안철수 vs 박근혜, 구글은 대통령을 알고 있다. 구글트랜드의 분석·예측과 활용

명섭이 2011. 12. 25. 08:00

<구글 트랜드>는 구글에서 검색하는 키워드의 양을 분석하여 국가별, 기간별, 지역별로 해당 검색어의 추이를 살피고 예측할 수 있는 서비스다. 오바마 대선 예측, 포드자동차 매출 추이, 독감 확산 등이 대표적인 구글트랜의 활용 예이다.

구글트랜드에 대한 설명은 아래의 링크에서 자세히 알 수 있다.


안철수 vs 박근혜, 구글 트랜드를 통한 분석


구글트랜드에서 2개 이상의 키워드를 분석하는 방법은 원하는 키워드 사이에 ","를 넣으면 된다. 예를 들어 '안철수'키워드와 '박근혜' 키워드를 비교하고 싶으면 '박근혜,안철수'와 같이 입력하면 된다. 

구글트랜드가 어떠한 활용도를 가지고 있는지 최근 큰 이슈 중 하나인 '안철수 원장과 박근혜 의원의 비교'로 설명을 하고자한다. 두 분은 자의든 타의든 현재 강력한 대통령 후보로 이름을 올리고 있으며, 경쟁 상대가 없다시피 했던 박근혜 의원은 서울시장 선거 후 안철수 원장에게 1위 자리를 내주고 있다.

기본 설정인 전세계를 대상으로 하고 모든 년도로 옵션을 설정하고 검색해보니 2011년 하반기가 되면서 안철수 원장의 검색이 급격하게 느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대한민국 전체로 보거나 지역별로 보아도 '안철수' 키워드가 '박근혜' 키워드보다 2배 정도 검색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기본 옵션으로 구글 트랜드의 결과를 보면 해당 키워드의 연도별 흐름을 볼 수 있고, 전세계에서 해당 키워드를 바라보는 얼마나 검색하는지를 알 수 있다.


기간 옵션을 최근 12개월(Last 12 months)로 설정하고 검색해보니 역시 8월 중순부터 급격하게 '안철수' 키워드의 검색량이 늘어났다는 것을 알 수 있다. 또한, 모든 기간으로 설정하고 분석했을 때 보다 1:2.2로 더욱 격차가 벌어진 것을 알 수 있다.

검색 기간을 최근 12개월이나 특정 년도로 설정한 후 구글 트랜드의 결과를 보면 해당 키워드에 대한 일정 기간의 흐름을 볼 수 있고, 특히 그래프가 심하게 변하는 것을 파악하여 해당 기간 동안 언제 특별한 일이 있었는지 파악하기 용이하다.


기간 옵션을 최근 30일(Last 30 days)로 설정하고 검색해보니 격차는 더욱 심하게 벌어지다가 10월 22일 검색량이 같아졌다. 갑자기 '박근혜' 키워드의 검색량이 왜 늘었는지 확인해보니 안보 관련 이야기와 정봉주 의원이 형이 확정되면서 BBK에 대해 비슷한 이야기를 했던 이유로 검색량이 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검색 기간을 최근 30일의 짧은 기간으로 설정한 후 구글 트랜드의 결과를 보면 해당 키워드가 최근 어떻게 변하는 지 실시간 적인 동향을 알 수 있다. 영업을 하는 경우나 당장 실행할 니즈 등을 파악할 떄 무척 용이한 방법이다.


이처럼 현상을 파악하고 그 이유를 추측할 수 있으며, 미래에 어떻게 결과가 나올지 까지 예측할 수 있는 서비스가 구글 트랜드다. 즉 검색량은 사람들의 관심이며 그것이 어떤 방향으로 가는지는 실제 검색을 해보면 어느정도는 파악할 수 있다.


오바마 승리 예측, 독감을 예측하는 구글 트랜드


지난 미국 대선 당시 투표일 수개월 전 오바마가 대통령이 될 것이라는 것을 구글은 알고 있었다. '구글 트랜드' 에서 당시 대통령 후보였던 두 후보의 키워드인 'obama'와 'mccain'으로 2008년을 검색해보니 꾸준하게 'obama' 키워드의 검색량이 높았고, 투표일이 있는 11월에 다가갈 수록 검색량의 차이는 급격하게 벌어진다. 구글트랜드를 알고 있는 분들이라면 이것을 보면서 오바마가 당서될 것이라는 것을 이미 예측하고 있었다.

구글에서는 트랜드 분석을 이용하여 전세계적으로 독감이 얼마나 유행할지를 알아보는 독감 트랜드 서비스를 별도로 하고 있다. 빨갈수록 독감이 심하다는 것이며, 한국은 구글 검색량이 적어서인지 해당 국가에 포함되지 않았다.

구글의 독감 트랜드는 실제 미국의 공식 독감 데이터와 비교해보아도 거의 일치하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러므로 독감트랜드의 흐름을 보면 독감이 확산될 지를 미리 예측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폰의 기본 검색, 점유율을 올려가는 구글


구글은 국내에서 4~5%의 점유율에 그치는 검색서비스여서 구글트랜드의 결과를 국내 상황에 대입하여 근거로 삼는다는 것이 어리석은 것이라 생각할 수 있다. (영어로 전세계를 대상으로 하는 키워드는 거의 정확한 결과가 나오지만..)

하지만, 구글이 만든 모바일OS인 안드로이드는 무료이면서도 훌륭한 성능을 발휘하여 많은 제조사들이 안드로피드폰을 만들고 있고, 안드로이드폰에는 기본 검색으로 구글이 설치되어 있어서 현재 상당히 점유율이 높아졌다는 보고를 보곤 한다.

아직은 적은 검색량이어서 구글 트랜드의 결과를 우습게 볼 수 있겠지만, 안철수vs박근혜에서 보듯이 트랜드는 알 수가 있으며 결과를 예측하는데 도움을 얻을 수 있다. 또한, 시간이 지날수록 안드로이드폰에 의해 검색 점유율도 늘려가고 있기데 더욱 그 결과에 대한 평가는 높아질 것이다.

그런데, 왜 네이버나 다음은 이런 서비스를 안하는 걸까? 참으로 궁금한 부분이다.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