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하츠의 꿈

손목 편한 마우스, 마이크로소프트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 (Microsoft sculpt ergonomic mouse) 본문

울랄라뽕,IT

손목 편한 마우스, 마이크로소프트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 (Microsoft sculpt ergonomic mouse)

명섭이 2015.06.23 08:00

손목 편하고 부드러운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

재미있는 마우스 하나를 소개한다. 소프트웨어 보다 하드웨어를 더 잘 만든다는(?)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출시한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microsoft sculpt ergonomic mouse)가 오늘의 주인공이다.

대충 보면 뭔 마우스가 이렇게 생겼어? 할 만큼 기이한 모양의 마우스다. 볼록한 내 배 모양와 유사한 형태에 마우스 중앙에 있어야 할 휠 버튼은 오른쪽에 치우쳐 있다.

 

박스를 보면 5만원이 채 안되는 중급 마우스 치고는 신경을 많이 쓴 듯 보인다. (에누리닷컴 현재가 46,900원) 별 것은 아니지만 이렇게 잘 만든 박스를 보면 눈길이 간다.

 

박스를 열면 거위알을 반으로 잘라놓은 듯한 커다른 마우스가 떡 하니 놓여져 있다.

 

처음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를 보면 과연 이 녀석이 나에게 맞을까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한다. 크기도 크고 심하게 볼록하고 좌우 비대칭도 매우 심하다. 물론 일부러 이렇게 만든 것이긴 하지만 말이다.

 

아래에는 전원 버튼과 블루트랙 센서를 상징하는 마크와 센서 등이 보인다. 동그란 바닦에는 접촉시 마우스 이용 시 미끄럼이 좋게 하기 위한 패드가 둘러져 있다.

 

아래면의 커버는 자력으로 본체와 연결이 되어 있다. 그래서 아래 커버를 열기 위한 특별한 버튼이나 잠금 장치가 없다. 이 자력으로 바닦 커버 처리한 것을 보면서 왜 진작 이런 생각을 못했을까 하는 의구심이 들었다. 이렇게 해도 매우 편한데 말이다.

커버를 열면 AA 배터리 2개와 USB 리시버를 보관할 수 있는 홈이 있다. 꽤 고급스럽다는 느낌을 받게 한다. 역시 하드웨어 명가 마이크로소프트!

 

USB 리시버는 좀 큰 편이다. 요즘 마우스에 제공되는 마이크로 리시버 들은 노트북에 연결하면 거의 보이지 않을 정도인데 이 녀석은 그렇지 않고 툭 튀어 나온다. 이렇게 만든 이유가 있나??

리시버와의 통신은 메뉴얼에 수신거리가 최대 10m 까지 가능하다고 기재되어 있다.

 

본격적으로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의 버튼들을 보자. 유난히 눈에 띄는 하늘색 버튼은 아이콘에서 알 수 있듯이 '윈도우 버튼'이다. 윈도우8에서 이 버튼을 누르면 시작 버튼과 같은 역할을 한다.

윈도우 버튼 아래쪽 옆면에는 엄지로 누를 수 있도록 되어 있는 '뒤로 버튼'이 숨겨져 있다. 홈이 패여져 있어서 엄지를 놓기 좋고 깔짝 움직여서 '뒤로' 액션을 할 수 있어서 편리하다.

상단의 '휠 버튼'은 좌/우, 앞/뒤로 스크롤이 가능한 4방향 스크롤 기능을 지원한다. 그리고, 2개의 버튼이 위치해 있다.

 

마우스를 손에 쥐고 작업을 하는 모습이다. 직접 사용해보기 전까지는 이 녀석의 편리함을 알기는 어려울 것이다. 그나마 위 사진을 보면 팔목 부분의 꺽임이 적고 편안해 보인다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다.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를 잡고 있어 보면 마치 손을 편안하게 위해 책상 위에 지지대를 올려놓은 듯한 느낌도 든다.

 

결론적으로 말하자면 스컬프트 인체공학 마우스는 PC 작업 시 손목에 부담이 적어 편리한 마우스이다. 단 부피가 커서 휴대하기에는 적당치 않다. 그동안 이런 저런 마우스를 많이 사용해 봤지만 이 녀석에 나에게는 잘 맞는 제품이라고 생각한다.


8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