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하츠의 꿈

아이폰 배터리 부풀어 오름 현상으로 본 보상 정책 문제점 본문

울랄라뽕,IT

아이폰 배터리 부풀어 오름 현상으로 본 보상 정책 문제점

명섭이 2013.02.13 07:30

아이폰 배터리 부풀어 오름 현상, 보상 기간을 말할 수 있나?

 

지인이 사용하던 '아이폰 3GS'가 배터리 부풀어 오름 현상으로 망가지는 일이 발생하였다.

얼마전 스마트폰을 바꾸고 아이폰은 테스트를 위해 사무실에 보관해 두었다가 오랫만에 꺼내보니 이렇게 되어 있었다는 것이다.

AS를 받아야 할 지 아니면 그냥 버려야 할 지 몰라서 문의해와서 내용을 찾아 보았다.

 

아이폰3GS, 배터리 부풀어 오름으로 망가지다.


우선 지인의 아이폰은 내부가 부풀어 올라서 디스플레이 부분이 떠 있는 상태였다. 혹시나 하는 마음에 겁이 나서 윗 부분이 연결되어 있던 선을 떼어냈다고 한다.

 

디스플레이 부분을 열어보니 아랫 부분의 배터리가 부풀어 올라서 메인보드가 망가진 것이 보인다. 사용하기 위해 수리를 한다면 배터리 뿐이 아닌 메인보드 및 기타 부품도 교체를 해야 사용할 수 있을 정도로 여러 곳이 망가져 있다.

 

뒤집어 놓고 보면 위 사진과 같이 뒷판이 볼록하게 튀어나와 있다. 여러곳을 보고 싶었지만 부품을 강제로 뜯으면 AS가 되지 않을 것 같아 그대로 보관하기로 했다. 그럼 이런 폰은 AS가 될까? 살펴보았다.

 

쉽게 찾아볼 수 있는 배터리 부풀어 오름 사례


우선 다른 사람들의 같은 사례가 있는지 찾아 보았다. 간단한 국내 검색으로 어렵지 않게 여러 사례 들을 찾을 수 있었다.

 

몇개의 글을 보다보니 배터리가 부풀어 올라도 보상 기간이 지나면 교체가 안된다고 한다. 특히나 부풀어 올라서 폭팔할까봐 분해해 놓은 경우라 해도 사용자가 나사를 푸는 등 손을 대면 고객 과실이 되어 전혀 보상이 되지 않는다고 한다. 지인도 디스플레이 부분을 제거했으므로 AS 대상이 되지 못한다.

애플 고객지원센터의 말대로라면 보상 기간이 지난 아이폰, 특히 2년 이상된 아이폰은 배터리가 부풀어 오를 수 있으므로 문제가 발생하기 전에 버려야 할까? 그렇다면 배터리 문제로 메인보드가 망가진 경우에는 수리가 되는지도 궁금하다. 

 

절대 사소할 수 없는 이런 사후 처리 문제로 아이폰을 외면해가는 사용자가 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생각도 해 볼 필요가 있겠다. 참고로 LG와 삼성은 공식적이든 비공식적이든 이러한 문제에 대해서 적극적으로 대처하고 있다.

 

합리적인 보상 정책이 필요한 이유


아이폰은 최근 대부분의 스마트폰에서 사용하는 리튬-폴리머 배터리를 사용한다. 이 배터리는 효율이 좋기는 하지만 과충전되면 내부에 이산화탄소가 발생하여 부풀어 오를 수 있고, 열이나 충격이 가해질 경우 심하면 화재가 발생하기도하여 주의가 필요하다.

 

<리튬-폴리머 배터리 충격 실험>

2007년 엔가젯에 맥북 프로의 배터리가 부풀어 오른 것이 소개되었다. 이 경우 대부분 새 제품 또는 새 배터리로 교환을 받았다고 한다.

2011년 등록된 삼성 갤럭시S의 배터리 부풀어 오름에 대한 문의 글도 검색이 된다. 해당 문제가 붉어지면 큰 사건으로 발전할 수도 있기 때문에 답변 내용이 무척이나 신중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이렇듯 리튬-폴리머 배터리를 사용하는 기기들은 배터리 자체의 약점으로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안고 있다. 그것을 알면서도 선택한 것은 제조사들이다. 그렇기 때문에 리튬-폴리머 배터리의 약점을 이유로 AS를 소홀히하는 것은 이의제기를 받기에 충분하다.

스마트폰 배터리의 AS 기간이 짧고 교환이 되지 않는 것은 어느 정도 인정한다. 하지만, 이 문제로 인해 다른 부품에 영향을 주고 급기야는 스마트폰을 사용할 수 없을 정도로 망가져 버렸다면 더이상 배터리 만의 문제라고 볼 수는 없다.

 

'보상 기간'이라는 것은 제조사와 소비자가 합리적으로 이해할 수 있는 범위에서 무상 수리 또는 유상 수리의 기간을 정하는 것이라 생각한다. 그렇지만 이렇게 사용할 수 없을 정도로 망가진 제품을 보상 기간을 들어서 거부하는 것은 이해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다. 보다 적극적인 사후 대처가 필요할 것으로 생각된다.


11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후레드군 2013.02.13 07:51 신고 유독 애플 제품에서 배터리 부풀어 오름 현상이 많이 나타나는것 같습니다. 애플 노트북 제품들도 초기형 맥북이라든가 아이폰이라든가 보면 배터리가 부풀어 올라서 외관까지 변형될 정도인데 항상 보면 1년 딱 지나면 자신들은 아무런 책임이 없다는 식이고, 보증 기간 내에도 안 해주는 경우가 있으니.....애플의 소비자 보호 규정은 사실 없다고 봐도 될 정도라고 생각합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3.02.26 23:59 신고 정말 무책임하다고 생각해요.
    집단 소송이라도 해야 하는 것은 아닌지...
  • 프로필사진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3.02.13 08:08 신고 헐~~ 나도 아이폰3GS 있는데...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3.02.26 23:59 신고 형도 꺼내보세요.
    후배도 오랫만에 꺼내보니 그렇게 되 있더랍니다.
  • 프로필사진 innser 2013.02.14 09:27 신고 배터리 부풀어오르는 것을 보고 센터에 가지 않고 그동안 뭐했대요?
    하루아침에 부푼것도 아니고...

    얼마전 삼성전자폰 폭발해서 다친사람있던데... 삼성은 소비자과실 이라고 했다면서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3.02.27 00:01 신고 글을 제대로 읽지 않으셨군요.
  • 프로필사진 5345 2013.02.14 10:20 신고 삼성이나 엘지도 대부분 결국 소비자 과실로
    돈내야 하는건 마찬가지입니다..
    무상기간에도 말이죠..

    단 삼성이나 엘지는 때쓰면 해주기는 하지만..
    과연 그것이 공정하다고 볼 수 있을까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3.02.27 00:02 신고 뗴쓴다고 말하는 부분이 잘못되었다고 생각합니다.
    이렇게 배터리로 폰이 망가지면 보상해주는 것이 당연한 것 아닌가요?
  • 프로필사진 이언주 2013.04.02 09:49 신고 아 심각하네요.
    휴대폰 교체하면서 기존의 3GS를 아이한테 쓰라고 주었는데, 혹시나 다른 사고로 번질까 걱정됩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3.04.26 06:45 신고 한번에 부풀어 오르지 않고 서서히 발생하는 것이니 아이 것이라면 자주 봐 줄 필요가 있을 것 같아요.
  • 프로필사진 김민지 2013.10.21 17:45 신고 저는 갤럭시 S2이용자입니다
    제 폰 배터리도 부풀어올라서 삼성측에 문의했더니
    무상교환기간인 1년이 지났기때문에
    책임질수 없다고 답하더군요.
    배터리가 부풀어오르면 일단
    배터리의 수명이 눈에띄게 줄게되고,
    배터리를 끼우는자리에 들어가지않아
    사용이 불가능하게됩니다.
    그런데도 보증기간을 이야기하며
    교환해줄수없다니 어이가없었습니다.
    얼마전 뉴스에서는 이와같이 부풀던 배터리가
    모 학생의 호주머니에서 폭발하여
    휴대폰의 고장은 물론 학생이 화상을 입었다는
    사례가 소개된 바있습니다만
    배터리 사용 매뉴얼에는
    보증기간을 넘겨 사용할 시 부풀거나
    폭발할 가능성이 있다고 명시되어있지 않습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