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하츠의 꿈

LG 안드로이드폰 프로요 업그레이드! 급하지 않게, 늦지는 말기를... 본문

울랄라 스마트폰 리뷰

LG 안드로이드폰 프로요 업그레이드! 급하지 않게, 늦지는 말기를...

명섭이 2010.12.26 13:12

30년 만에 가장 추웠다는 크리스마스 이브인 24일 오후 LG는 그동안 침묵했던 입을 열고 LG 안드로이드폰 들의 업그레이드 소식을 전했다. 내용을 요약하자면 더욱 간편하고 안정적으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 1월에 실시한다는 것이다.


LG 안드로이드폰의 2.2 프로요 업그레이드 연기


LG 안드로이드폰 들

LG 안드로이드폰, 안드로-1, 옵티머스Q, 옵티머스Z


LG는 삼성이나 다른 제조사와 마찬가지로 자사의 안드로이드폰들에 대해 프로요의 업그레이드를 2010년 12월 까지 할 수 있도록 한다고 약속했었다. 삼성보다는 조금 느리지만 그 정도야 참을 수 있다고 생각했었는데 지난 17일 갑자기 업그레이드가 지연될 것이라는 트위터를 통해 발표 했다.(자세히 보기) 황당하기도 하고, 또다시 약속을 어기는 것에 화도 나고... 몇몇 분들은 '프로요의 난'이라는 표현까지 쓰면서 실망감을 감추지 않았다.

그리고, 지난 24일 프로요 업그레이드 계획을 LG 블로그를 통해 정식으로 발표했다. 업그레이드 개발은 완료하였으나 백업에 대한 고객 불만 급증과 구글의 '개인 정보 보호 관련 규정 강화'를 이유로 내년 1월 기한으로 하여 '휴대폰 내의 기존 데이터를 보존하는 방식'으로 업그레이드를 할 수 있도록 한다고 한다. 이는 얼마전 갤럭시S가 업그레이드를 진행하면서 기존 갤럭시S 내의 주소록 등이 삭제되어 고객 불만이 급증했던 것을 반영한 것이라 생각한다.


안드로이드 OS 2.2(프로요)로 업그레이드가 되면 웹브라우저의 속도가 향상되고, 프로요를 지원하는 안드로이드 어플을 외장메모리에 설치할 수 있으며, 테더링(Tethering)이 OS 자체에서 기본 지원된다는 장점이 있다.


안전하고 간편한 업그레이드, 그리고 시행 일정의 약속


스마트폰의 업그레이드를 목이 빠져라 기다리는 분들에게는 업그레이드 지연 소식이 무척이나 짜증나는 소식일 것이다. 내 주위에는 안드로이드폰이 업그레이드 되면 기존 설치되었던 어플은 다시 설치해야 하므로 아무것도 설치하지 않고 프로요 업그레이드를 기다리는 분도 있다. 하지만, 성급한 업그레이드 보다는 안정이 우선되어야 한다고 나는 생각한다. 물론 안정적으로 약속을 지켜주면 가장 베스트이겠지.


지난 11월 삼성의 갤럭시S는 프로요 업그레이드를 시작했다. 시작하기가 무섭게 인터넷에는 갤럭시S의 프로요  업그레이드 후 '전화번호부가 날라갔다, 모든 것이 초기화되었다' 등의 불만이 터저나왔다. 물론 이것이 삼성의 책임은 아니다. 삼성은 처음부터 '업그레이드 시 기존 데이터는 삭제된다. 초기화된다.' 라고 공지를 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사용자들은 잘 모른다. 그냥 좋아진다는 생각이 앞서서 앞뒤 가리지 않고 업그레이드를 한 것이다. 이것이 사용자의 실수라 하더라도 그것을 예상했더라면 예방할 수 있는 장치를 마련했어야 한다. 결국 삼성은 며칠 지나지 않아서 다시 수정된 업그레이드 버전을 내놓았다. 

LG는 삼성의 문제점을 반면교사 삼아 '기존 데이터를 보존하는 방식'으로 업그레이드를 실시한다고 한다. 시간을 지키지 못한 것은 괴씸하지만 이러한 이유 때문이라면 참아줄 수 있다. 
만약 연기까지 하면서 내놓은 업그레이드 서비스가 형편없다면? 이것은 LG에게 엄청난 타격으로 돌아올 것이다. 단순히 '기존 데이터를 보존하는 방식' 만으로는 애타게 기다리던 많은 사람들에게 선물이 되지 못한다. 더욱 안정적이고 업그레이드 후에 '기다린 보람이 있다'는 말이 나올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다. 당연한 얘기겠지만 일정은 반드시 지켜야 할 것이고~

LG가 광고에서 '사랑해요~ 에엘지' 하는 것을 사용자의 입에서 나오도록 하는 것은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라는 것! 조금의 감동이면 된다는 것! 이번에 보여주기를 바란다.


왜 저런 동영상을 공개했을까?




동영상이 말하고자 하는 것은 '업그레이드 준비는 다 되었다. 우리가 놀고 있는 것이 아니다.' 라는 것이다. 또 하나는 곧 이런 기능들이 당신들의 스마트폰에서도 동작할 것이라는 것이겠지.
옵티머스Q를 통한 시연은 봐줄만했지만 안드로-1을 통한 시연은 영 아니다. 터치 반응은 느리고거나 뚝뚝 끊기고, 다 알고 있는 당연한 것들을 보여주고 있는 영상으로 무엇을 말하려는 지 통 이해가 가지 않는다.

12 Comments
  • 프로필사진 BlogIcon 증권박사 2010.12.26 13:18 신고 핸드폰 업그레이드를 해주는 군요?
    옵티머스를 사용하면서도 그런 것도 잘 모르고 있었습니다.
    1월의 업그레이드를 기대해 봐야겠어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0.12.26 20:27 신고 언제 구입하셨는지 모르겠으나 몇개월 전에 2.1 로 업그레이드가 되었고, 내년 1월에 2.2 로 업그레이드를 한다고 합니다.
    혹시 서투르시다면 잘 아시는 분께 부탁하시는 것도 방법일 수 있습니다.
  • 프로필사진 BlogIcon 러브드웹 2010.12.26 13:40 신고 "현재, LG전자는 안드로-1, 옵티머스Q, 옵티머스Z의 기존 고객데이터를 보존하는 새로운 업그레이드 방식을 개발하는 작업이 막바지에 이르렀으며, 이후 통신사, 운영체제 개발사와 공동으로 호환성을 점검하는 단계를 거쳐 고객 여러분에게 최대한 빠른 시일내 2.2(프로요) 업그레이드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

    개발하는 작업이 막바지... 그러나 1월 이내 모두 완료할 예정이라니 과연 이게 되려나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0.12.26 20:29 신고 어떨지는 모르지만 믿고 싶어요. 그렇지 않으면 스마트폰 분야에서 LG가 힘을 잃을 것 같아서요.
    이번에는 진심으로 멋진 모습 보여주었으면 좋겠어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DDing 2010.12.26 16:04 신고 LG를 보면 좀 답답합니다. 아직도 스마트폰 대응이 늦는 것만 같아서요.
    경영진에서도 문제의 심각성을 알고 있을텐데...
    하여간 새로운 모델도 나왔고 이번 업데이트도 예정대로 진행되어서 좋은 결과가 있기를 바랄 뿐이죠. ^^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0.12.26 20:30 신고 방법을 안다고 해서 다 성공하는 것은 아닌가봐요.
    LG가 몇번이나 일을 낼 듯 하면서도 주저앉는 것을 보면 뒷심이 부족한 것 같기도 합니다.
    이번엔 다른 모습 보여주었으면 좋겠어요.
  • 프로필사진 ensei 2010.12.26 18:49 신고 이래가지고 다음에 엘지스마트폰 또 구입하겠나? 이거 원...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0.12.26 20:31 신고 실망이 반복되면 어떤 회사든 망하고 만다는 것을 잘 알겠죠.
    전력을 다해서라도 이번엔 성공시켜야 할텐데 어떨는지...
  • 프로필사진 BlogIcon Boan 2010.12.27 08:10 신고 빨리 업그레이드됬으면 좋겠네요.
    아니면 바로 진저브레드로 가면 대박이구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0.12.27 22:24 신고 진저브래드로 가면 좋겠지만 희망사항이겠네요.
    그저 2.2. 프로요 라도 제 때 업글해 주면 좋으련만...
  • 프로필사진 알군 2010.12.27 14:55 신고 이번엔 솔직히 삼성때문에 LG가 피해를 보게된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갤S 프로요 업글때 일어났던 문제들로 인해 구글측에서 태클걸고 인증을 안해주니 제조사 측에서는 어쩔 수 없는 일이지요.

    삼성과 출발선은 비슷했다고 보는데 현재는 넥S 로 인해 그 격차가 더 커지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LG나 삼성이나 어차피 최적화 수준은 발적화... 그나마 삼성은 레퍼런스 폰으로 상당한 노하우를 쌓게 될 기회를 얻었겠지요.

    동영상에서 보여준 안드로원의 성능에 대한 것은 어쩔수 없는 일이라 보여집니다.
    정전식이 아닌 감압식 터치이기도 하고 다른 제품들의 절반에 해당하는 500MHz cpu 로는 정식으로 프로요를 얹을수 있다는 사실만으로도 감지덕지 이지요.

    1.6 까지 지원하기로 했던 폰을 2.2로 결정한 것도 참으로 고마운 일이지만 사실 따져보면 옵티머스원 을 출시하기 전에 사전에 반발을 최소화 하기 위한 방편이긴 했지만요. ^^;;

    업글 연기로 인해 1월에는 사용자들의 더욱 거센 심판을 받게된 LG.
    안정적이고 최적화된 모습을 보이지 못하고 커펌만도 못한 모습을 보여주게 된다면 그땐 정말 사용자들의 외면을 받게 되겠지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명섭이 2010.12.27 22:27 신고 삼성이 넥서스S로 안정적인 폰을 만들 수 있겠지만 꼭 그런 것 만 가지고 시장을 지배할 수는 없죠.
    LG도 LG패드(옵티머스패드)에 허니콤을 탑재하고 있으니 어찌보면 다름 전쟁의 시작은 다시 같아지는 것이니까요.
    약속한 데로 1월 안에 안정적이고 편리한 방법으로 업글을 해 준다면 LG를 다시 생각해 보겠지만 그마저 어긴다면 실망을 말로 다할 수 없을 것 입니다.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