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하츠의 꿈

안드로이드 유료 어플 판매, 넥서스원 국내 출시, 트위터와 뉴스사이트 등 10.07.12의 IT 본문

비에스 마인드/IT일기 by 명섭

안드로이드 유료 어플 판매, 넥서스원 국내 출시, 트위터와 뉴스사이트 등 10.07.12의 IT

명섭이 2010.07.12 05:26












 


■ 안드로이드 마켓 유료 결제 가능해진다  - [위로]
디지털데일리 기사보기
구글코리아가 7월 중에 구글 체크아웃을 도입하여 국내 이용자도 유료 어플을 이용할 수 있게 한다고 한다. 갤럭시S/옵티머스Q/넥서스원과 같은 안드로이드폰들이 국내에 출시되고 있지만 안드로이드마켓에서는 여전히 유료 어플을 구매할 수 없어서 '겨우 이게 다 인가?' 라는 의구심을 품고 있던 차에 아주 반가운 소식이다.
하지만, 컨텐츠 사전 심의제라는 국내법 때문에 여전히 완전한 안드로이드마켓을 이용하지는 못한다. 정부와 국회의 실질적인 조속한 대책이 필요하다.




■ 구글 넥서스원, 17일부터 대리점 구매 가능   - [위로]
아이뉴스24 기사보기

KT는 지난 10일 올레스퀘어에서 구글의 넥서스원 런칭파티를 열고 17일부터 전국 KT 대리점을 통해 일반 구매가 가능하다고 밝혔다.
넥서스원은 국내 최초로 안드로이드OS 2.2인 프로요(Froyo)를 탑재하고 있어서 기존의 안드로이드폰들보다 빠른 속도를 자랑하며, 한국어 음성검색, 와이파이 테더링, 플래시 지원도 기대되는 기능이다.
2.2인 프로요의 성능이 어떨지, 구글이 만들었다는 것이 얼마나 다른 지 등을 곧 알 수 있게 될 것이다.




■ 트위터, 뉴스 소비의 핵심 채널  - [위로]
디지털데일리 기사보기
미국 소셜 미디어 전문 업체인 긱야(GIGYA)는 전세계 뉴스사이트 방문자 중 45%가 트위터를 통한 유입이라고 밝혔다. 트위터는 뉴스 URL과 간단한 코멘트 만으로 지인과 공유할 수 있고 리트윗을 통한 재확산도 기여했다고 IT전문가들은 평했다.
엔터테인먼트 사이트도 1/3이 페이스북을 통한 유입이며 이는 '검색'에서 '공유'로 웹 사용자의 트랜드가 이동하고 있는 것이라고 분석하고 있다.
'공유'의 힘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는 것이며, 국내 포탈도 이런 것을 제대로 파악하고 대처해 나갔으면 하는 바램이다.




■ LG U+ ‘온국민은 yo’ 출시 10일만에 2만 돌파   - [위로]
ZDNET 기사보기
LG U+(구 LGT)의 가족통합요금제인 '온국민은 yo'가 10일만에 가입자 2만명을 돌파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이고 있다. '온국민은 yo'는 가족이 사용하는 이동전화/인터넷/인터넷전화/인터텟TV 등을 합하여 최대 2배까지 저렴한 가격에 사용할 수 있는 상품이다.

얼마전부터 동네에 있는 LG U+ 대리점에도 '온국민은 yo' 홍보물이 붙기 시작한 것을 보면 기존 가입자들이 더욱 관심을 가직 것으로 생각이 된다.

관련 포스트 :



■ 소셜게임(SNG) 놀라운 상승세… 게임산업 패러다임 바뀌나  - [위로]
디지털데일리 기사보기
소셜네트워크게임(SNG)이란,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와 게임(Game)을 결합한 것으로 사람들이 모여 커뮤니티가 형성되고 그 기반에서 게임이 진행된다. 페이스북이나 마이스페이스 또는 싸이월드와 같은 SNS 서비스에 플러그인 만 설치하면 즐길 수 있는 가벼운 게임이다.
소리 소문없던 SNG 시장이 스마트폰의 확산으로 최근 급성장을 하고 있으며, 실험적 성격에서 벗어나 소셜 기능이 풍부해지는 등의 질적인 향상도 이뤄지고 있다.

국내 SNG 시장은 포털3사(네이버, 다음, SK컴즈)가 이끌고 있으며, 싸이월드를 운영하는 SK커뮤니케이션즈는 '네이트 앱스토어'를 오픈하고 현재 20여종의 SNG를 서비스하고 있다. 네이버와 다음도 올 3분기에는 제품을 출시한다고 한다. 코묻은 돋 빼먹던 싸이월드의 도토리와 같은 서비스말고 진정한 소셜네트워크가 기반이 된 게임이 등장하길 바랄 뿐이다.




■ 베일벗는 차세대 애플TV, 유료 TV프로그램도 판다?  - [위로]
ZDNET 기사보기
애플TV는 외부 기기(PC, 아이팟 등)에 저장되어 있는 영화나 음악, 사진 등을 무선으로 전송받아 TV에서 볼 수 있도록 해주는 셋톱박스이다. 애플TV가 그간 주춤한 모습에서 벗어나기 위해 유료TV 콘텐츠를 클라우드 기반 스트리밍 방식으로 판매하려 한다고 한다. 저장하지 않고 컨텐츠를 볼 수 있게 한다는 것이지.
또한, 차세대 애플TV는 아이폰에 탑재되는 iOS OS를 사용할 예정이라고.
구글이 이미 구글TV로 비상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애플은 어떤 모습을 보일 지 궁금하던 차에 조금은 그 마음을 볼 수 잇는 모습이라 생각된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